본문 바로가기
CJ제일제당 비비고, 글로벌 서포터즈와 '한식 쿠킹클래스’
입력 2018-06-14 10:56

▲글로벌 서포터즈와 함께하는 ‘여름 보양식 쿠킹클래스’. 사진제공 CJ제일제당

CJ제일제당 비비고는 서울 중구 CJ제일제당센터 CJ더키친에서 17개국의 글로벌 서포터즈 ‘비비고 프렌즈’와 함께 쿠킹클래스를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12일 진행된 쿠킹클래스는 복잡한 요리과정 때문에 한국인들도 만들기 어려워하는 보양식을 비비고 가정 간편식을 활용한 레시피로 손쉽게 조리할 수 있음을 알리고자 기획됐다. 비비고 프렌즈는 비비고 제품을 직접 요리해보면서 간편하고 제대로 된 한식을 즐기는 시간을 가졌다.

쿠킹클래스 진행은 한식 퓨전 레스토랑 ‘서울다이닝’의 오너 셰프이자 다양한 해외 경험이 있는 김진래 셰프가 맡았다. 김 셰프는 비비고 불고기 비빔밥, 육개장, 수교자 등을 주 재료로 활용해 집에서도 간편하게 만들 수 있는 레시피를 시연했다.

쿠킹클래스에 참석한 미국 출신 비비고 프렌즈 티티 에이안요(27)는 “한국 여름 보양식은 삼계탕만 알고 있었는데 쿠킹클래스를 통해 다양한 보양식 메뉴를 알게 됐고, 가정 간편식으로 쉽게 만들 수 있어서 좋았다” 며 “기회가 된다면 주변 친구들에게도 만들어주고 싶다”고 전했다.

김하민 CJ제일제당 브랜드전략팀 과장은 “한식 요리가 어렵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비비고 제품을 통해 누구나 실패 없이, 집에서도 쉽게 제대로 된 한식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을 알리고자 비비고 한식 쿠킹클래스를 마련했다” 며 “앞으로도 전 세계 사람들이 즐길 수 있는 간편하고 건강한 한식문화 발전을 선도하고 한식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