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G유플러스, 어린이 고객 모셔라… ’카카오리틀프렌즈폰’ 단독 출시
입력 2018-06-11 09:00

LG유플러스는 오는 12일 전국 영업 매장과 공식 온라인몰 ‘U+Shop’에서 ‘카카오리틀프렌즈폰’을 단독 출시한다.

카카오리틀프렌즈폰은 리틀 라이언, 리틀 무지 등 친숙한 카카오 캐릭터 8종을 배경·잠금 화면, 아이콘, 케이스, 보호 필름 등에 적용한 어린이용 휴대폰이다. 삼성전자 '갤럭시J3’의 안드로이드 성능을 기반으로 실시간 위치조회, 유해 앱 사전차단 기능 등을 제공한다.

부모는 보호자용 앱을 통해 자녀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조회할 수 있다. 위치 조회 시 자녀의 전면카메라를 동작시켜 주변 상황을 살펴보는 것도 가능하다. 안심지역을 설정하면 해당 범위 이탈과 진입을 확인할 수 있다. 요일에 따라 안심지역을 설정하는 것도 유용하다. 각 요일 별 일정 등록을 통해 해당 일정에 맞는 안심지역을 별도로 입력할 수 있다.

자녀에게 유해한 콘텐츠를 사전 차단하는 제어·관리 기능도 탑재했다. 보호자가 ‘카카오키즈(삼성 키즈모드 기반)’ 앱을 실행하면 자녀는 허용된 앱 서비스만 이용할 수 있다. 통화·문자 등의 기능도 제한 받는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카카오리틀프렌즈폰’은 기존 피쳐폰 중심의 키즈 디바이스 시장에서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폰 서비스를 그대로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이번 서비스를 통해 부모는 보다 안심할 수 있고, 아이는 스스로 공부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