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샤이니 특집, 괴물이 된 아이돌?… 故종현 향한 그리움 털어놔
입력 2018-05-30 22:00

(출처=MBC)

10년차 아이돌그룹 샤이니가 라디오스타를 찾는다.

30일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는 샤이니 온유, 민호, 키, 태민이 함께하는 'SHINee's back(샤이니스 백)' 특집으로 꾸며진다.

공개된 예고편을 보면 샤이니는 10년 차 아이돌답게 MC들이 놀랄만한 깜짝 입담을 선보일 예정이다. 멤버들의 폭로에 관록의 라디오스타 MC들조차 당황했다는 후문.

이날 샤이니 키는 "타인이 얘기하는 것보다 저희가 짚어야 할 게 있다"며 지난 6개월간의 이야기를 털어놓을 예정이다. 이번 샤이니의 '라디오스타' 출연은 지난해 12월 멤버 故 종현이 세상을 떠난 이후 첫 방송 스케줄로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키를 비롯한 네 사람 모두 쉽게 말을 잇지 못했지만 MC들의 배려 속에서 조심스럽고 진지하게, 진심 어린 얘기들을 꺼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 샤이니는 앞으로 활동 계획을 알리며 하늘에 있는 멤버 故 종현을 애도하는 노래도 선보인다.

한편, 샤이니의 지난 약 6개월 동안의 이야기는 30일(오늘)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