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일날씨] 오후부터 전국에 '비'…강풍 주의
입력 2018-05-11 19:51

(출처=기상청)

주말인 내일은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11일 기상청에 따르면 12일 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차차 받아 전국이 흐려지며 새벽부터 서해안에서 비가 시작돼 오후에는 전국으로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예상강수량은 충청, 전라, 경남남해안, 제주 등은 20~60mm, 서울, 경기, 강원, 경상, 서해5도 등은 5~40mm로 예상됐다.

이날 오후부터 13일 오전 사이에 일부 남부지방과 제주도에서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고, 국지적으로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을 것으로 관측됐다. 제주도산지에는 강수량 10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비가 내리면서 아침 기온은 평년보다 높고, 낮 기온은 평년보다 조금 낮을 것으로 예상됐다. 서울 아침 기온은 13도, 낮 기온은 17도에 머물며 예년 기온을 5도 가량 밑돌 전망이다.

또 아침까지 서해안, 남해안 등에는 안개가 끼는 곳이 있고, 비가 내리는 곳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 교통안전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 해안과 제주도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어 시설물 관리, 안전사고 등에 주의해야 한다.

기상청은 “피해가 없도록 유의하기 바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 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