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큐리X장천, 또다시 열애설… 日 데이트 포착 전 '럽스타그램 의혹 사진' 보니…
입력 2018-05-10 14:39   수정 2018-05-10 14:45

(출처=장천, 큐리 인스타그램)

걸그룹 티아라 큐리와 장천 변호사가 또다시 열애설에 휩싸이면서 지난해 9월 불거진 첫 번째 열애설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10일 한 언론 매체는 장천 변호사와 큐리가 지난 4일 일본 후쿠오카에서 데이트를 즐겼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큐리와 장천 변호사는 서로 신발을 골라주는 등 다정한 모습을 연출했다.

큐리와 장천의 열애설은 지난해 9월 SNS을 타고 한차례 불거진 바 있다. 네티즌은 장천과 큐리가 서로 SNS 친구를 맺고 있고, 같은 시기에 비슷한 장소를 방문한 것을 포착하고 두 사람의 열애를 의심했다.

하지만 당시 두 사람은 해당 사실을 부인한 바 있다.

지난 1월 장천 변호사는 티아라가 전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가 '티아라'는 팀명으로 출원한 상표권의 부당함을 알리는 정보제출서를 특허청에 제출했을 당시 법률 대리인을 맡는 등 큐리와의 인연을 이어왔다.

한편, 장천 변호사는 지난해 종영한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1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장천 변호사는 이후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게스트로 출연해 '하트시그널'에서 최종 커플이 된 배윤경과의 관계를 밝히며 "방송 끝나고도 리얼이었다. 실제로 만났다"고 말해 눈길을 샀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