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컬투쇼' 노사연, "남편 이무송 내게 극찬…뼈만 남았다고 해줘"
입력 2018-05-09 15:05

(출처=SBS 보이는 라디오 캡처)

'컬투쇼' 노사연이 정찬우의 빈자리를 대신해 스페셜 DJ로 활약했다.

노사연은 9일 전파를 탄 SBS 라디오 '두시 탈출-컬투쇼'에 출연했다.

이날 노사연은 최근 큰 화제를 몰고 온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 시즌2)를 언급하며, 남편 이무송과의 관계에 대해 털어놨다.

노사연은 "최근 남편(이무송)이 극찬을 했다. '당신 요즘 뼈만 남았어'라고 하더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DJ 김태균은 "진짜 살이 없다"라고 거들었고, 노사연은 "내가 좋아하는 얼굴 사이즈다. 최고로 안정적일 거다"라고 화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노사연은 그러면서 최근 방송에서 선보인 전신수영복 수트 사이즈에 대해 "라지 사이즈였다. 66이다"라고 솔직하게 밝혀 눈길을 샀다.

한편 지난 7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컬투쇼'에서는 최근 공황장애로 활동을 중단한 DJ 정찬우의 빈자리를 대신해 김성령이 등장해 큰 관심을 모았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