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성전자, 메모리 카드 신제품 출시 "한 번 설치로 5년 내내 녹화"
입력 2018-05-02 23:00
보안카메라, 블랙박스 등에 최적화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한 번 설치로 5년 내내(4만3800시간) 풀HD 영상을 연속적으로 촬영 할 수 있는 업계 최고 수준의 '고(高) 내구성' 마이크로 SD카드 'PRO Endurance' 시리즈를 2일 출시했다.

이번 시리즈는 업계 최대 용량과 보증 수명을 제공한다. 보안카메라, 블랙박스, 바디캠 등에 최적화된 새로운 패러다임의 제품으로 한국, 미국, 중국, 독일 등 전 세계 50여 개국에 순차적으로 출시한다.

보안 카메라와 같이 24시간 촬영으로 데이터 저장 빈도가 잦은 기기의 경우 메모리 카드에 영상이 잘 저장 되고 있는지 주기적으로 확인하거나, 에러가 발생하지 않도록 6개월 또는 1년마다 카드를 교체하는 번거로움이 있다.

삼성전자는 'PRO Endurance' 시리즈에 64단 256Gb(기가비트) MLC V낸드와 전용 컨트롤러, 펌웨어 등 최적의 솔루션을 적용해 기존 제품보다 수명을 획기적으로 늘림으로써 사용자의 편의를 높이고 카드 구입비용도 절감할 수 있게 했다.

'PRO Endurance'는 128GB(기가바이트) 제품 기준으로 풀HD 영상으로 촬영시 업계 최장인 5년(4만3800시간)을 제공한다. 기존 약 1만2000시간(64GB용량 기준) 정도였던 고(高) 내구성 메모리 카드의 보증 한계를 늘렸다.

이로 인해 상대적으로 고가인 프리미엄 제품임에도 보증 한계와 용량을 대폭 강화해 업계 최고 수준의 가성비를 구현했다.

'PRO Endurance'는 연속 읽기·쓰기 속도가 최대 100 MB/s·30 MB/s 로 풀HD는 물론 4K 영상을 연속으로 촬영할 때도 최적화 된 성능을 발휘한다.

또한 방수 인증(IEC60529, IPX7)과 -25℃ ~ 80℃의 온도 보증, X-레이를 포함한 강한 외부 자기장의 충격에도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하고, SD카드 어댑터를 무상으로 제공해 PC나 노트북 등 다양한 기기에서도 사용하도록 활용도를 높였다.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브랜드제품마케팅팀 김언수 전무는 "이번 'PRO Endurance' 메모리 카드 출시로 소비자들이 기존 제품에서 느꼈던 짧은 수명과 잦은 교체로 인한 불편함을 해결하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