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K브로드밴드, A/S 자회사 '홈앤서비스'에 초소형 전기차 도입
입력 2018-05-02 09:11
현장 업무 시 안전 확보를 위해 오토바이 대신 초소형 전기차 도입

(사진제공= SK브로드밴드)
SK브로드밴드는 설치 및 A/S 전문 자회사인 홈앤서비스에 초소형 전기차를 도입한다고 2일 밝혔다. 구성원의 안전과 정부의 친환경 정책에 발맞춘 것으로 업계 최초다.

이번에 도입한 전기차는 총 4대다. 동대문홈고객센터 등 주택밀집지역과 충전 인프라가 마련된 센터부터 우선 배치한다.

업무용 전기차는 일반 자동차나 오토바이에 비해 차량밀집지역과 좁은 골목길에서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다.

SK브로드밴드는 올해 상반기 중 홈앤서비스에서 오토바이로 업무를 수행 중인 서비스 매니저들을 대상으로 전기차 11대를 추가 도입할 예정이다. 현장 효율성 등을 분석해 추가 도입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SK브로드밴드는 최근 사회적으로 미세먼지 등 환경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매우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환경개선에 도움이 되고자 전기차 도입에 적극 동참할 방침이다.

이순건 홈앤서비스 대표는 “이번 전기차 도입을 통해 오토바이로 출동하는 서비스 매니저들의 안전과 환경보호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구성원들의 안전과 편의를 높이기 위해 더욱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