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다이소 온라인쇼핑몰, 해킹으로 개인정보 유출 의심…KISA "피해 사항 확인 중"
입력 2018-04-18 20:29

온라인종합쇼핑몰 '다이소몰'을 운영하는 한웰이쇼핑이 해킹으로 고객 정보 일부가 유출된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유출 여부와 피해 규모 등에 대해 조사 중이다.

다이소몰을 운영하는 한웰이쇼핑은 18일 홈페이지를 통해 "10일 외부 해킹에 의해 고객 정보 일부의 유출이 의심되는 정황을 인지해 한국인터넷진흥원에 관련 내용을 신고하고 침해 경로 차단 등 조치도 취했다”고 밝혔다.

다이소몰은 한웰이쇼핑이 균일가 생활용품 기업인 '다이소'로부터 '다이소'(daiso)의 상표 사용을 허락 받아 운영하고 있으며, '다이소'와는 별개의 회사다. 이에 따라 고객 정보도 공유하고 있지 않아 '다이소'의 고객이나 멤버십 회원들은 이번 사고로 피해를 입지 않았다.

한웰이쇼핑 측은 “해커 검거와 추가적인 고객 피해 발생을 방지하기 위해 관련기관과 긴밀한 공조체제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진상규명을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며, 혹시 모를 피해를 막기 위해 고객님들은 비밀번호를 즉시 변경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국인터넷진흥원은 한웰이쇼핑 측의 신고에 따라 실사를 시작했다. 유출 여부와 원인, 규모 및 항목 등 자세한 내용은 현재 확인 중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