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 가족 기업, 서울 영등포 260억 원대 건물 매입… 월 임대료만 1억2000만 원

입력 2018-04-11 09:16

제보하기

▲서울 영등포구 양평동4가 소재 이병헌 빌딩 외경 (사진 오른쪽)(출처=이투데이DB, 네이버 지도)

배우 이병헌의 가족 기업이 서울 영등포의 260억 원대 빌딩을 매입했다.

9일 스카이데일리에 따르면 이병헌의 어머니 박 모 씨가 운영하는 '프로젝트 비'가 법인명의로 서울 영등포구 양평동에 위치한 빌딩을 지난달 6일 260억 원에 매입했다. '프로젝트 비'는 부동산 관리·자문 등을 하는 회사로 박 씨가 대표를 맡고 있다.

해당 건물은 지하 2층~지상 10층 높이의 구조로 2008년에 완공됐으며 대지면적과 연면적이 각각 1470.79㎡(약 445평)와 7931.75㎡(약 2399평)의 규모다. 부동산 관계자에 따르면 해당 건물은 월 임대료만 1억2000만 원으로 연 수익률이 6%에 달하는 초우량 건물로 꼽힌다.

해당 건물은 또 서울지하철 9호선 선유도역에서 도보 2분 거리인 역세권에 있다.

한편, 이병헌은 올 하반기 방송될 tvN '미스터 션샤인'으로 안방 극장에 복귀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변정수, 손소독제 판매 논란…‘코로나19’ 불안감 이용? “보탬 되고자 했다”
  • 2
    [출근길] 미스터트롯 녹화 취소·송가인 장성규 기부·트와이스 서울 콘서트 취소·노홍철 영업중단·김민아 코로나19 음성 판정 (문화)
  • 3
    김민아, 코로나19 음성 판정 “더욱 보수적으로 대처할 것”…이말년 결과는 언제?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코로나19·'철파엠' 박미선·'김현정의 뉴스쇼' 신천지, 정통교회 잠입시도 사실·'배철수의 음악캠프 外
  • 2
    울산서 3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신천지 울산교회'서 예배
  • 3
    김민아,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판정과 별개로 대외 활동은 며칠 더 지켜볼 것"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