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몬’ 선미, 가정형편 어려워 연예인 결심…“데뷔 3개월 전 아버지 돌아가셔”

입력 2018-02-06 00:02

▲선미(출처=tvN '토크몬' 방송캡처)

가수 선미가 돌아가신 아버지를 언급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5일 오후 방송된 tvN ‘토크몬’에서는 가수 선미가 출연해 연예인이 된 계기가 아버지였음을 밝혔다.

선미는 “어릴 적 아버지와 남동생 둘이 함께 살았다. 아버지는 몸이 안 좋으셨고 가정형편도 좋지 않았다”라며 “내가 가장이라 이 상황을 어떻게 해결할지 고민을 많이 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선미는 “돈을 많이 벌 수 있는 길은 연예인이라 생각했다. 그 후 중학교 1학년 때 JYP오디션에 합격하고 빨리 데뷔할 생각에 연습만 했다”라며 “그리고 데뷔 3개월 전에 아버지가 돌아가셨다”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선미는 “아버지가 저에게 쓴 편지에 ‘다음 생에도 내 딸로 태어나 달라’라는 말이 있었다”라며 “아버지께 답장도 하지 않고 전화도 받지 않았던 것이 후회로 남는다”라고 덧붙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곤약밥, 쌀밥과 구분 안 돼…다이어트 식품으로 최고 ‘구매처‧가격은?’
  • 2
    ‘마이웨이’ 박병호, 사업실패→사기 당해 억대 빚… “그 사람들 다 죽었다”
  • 3
    전북 고창 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음성’

사회 최신 뉴스

  • 1
    '국정농단' 신동빈 운명의 날…오늘 대법 선고
  • 2
    브라이언이 본 환희 여자친구들 “나는 심플하지만…”
  • 3
    곤약밥, 쌀밥과 구분 안 돼…다이어트 식품으로 최고 ‘구매처‧가격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