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현대차, 신형 벨로스터 사전계약 실시…1.4T 모델 2135만 원부터
입력 2018-02-01 09:25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는 1일 신형 벨로스터 주요 사양과 가격대를 공개하고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1월 2018 북미 국제오토쇼(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신형 벨로스터를 처음 공개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신형 벨로스터 전 모델에 터보 엔진과 후륜 멀티링크 서스펜션을 장착해 주행 성능을 끌어올렸다"고 말했다. 신형 벨로스터는 오는 12일부터 국내 시장에 판매된다.

신형 벨로스터는 가솔린 1.4 터보, 1.6 터보 두 가지 라인업으로 출시됐다. 가솔린 △1.4 터보 모델은 모던, 모던 코어 △가솔린 1.6 터보 모델은 스포츠, 스포츠 코어 등 총 4개 트림으로 운영된다.

판매 가격은 가솔린 1.4터보 △모던 2135만 원~2155만 원 △모던 코어 2339만 원~2359만 원, 1.6터보 △스포츠 2200만 원~2220만 원 △스포츠 코어 2430만 원~2450만 원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사전계약 고객들에게는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현대차는 카카오와 제휴를 맺고 모든 사전계약 고객들에게 카카오 통합 AI 플랫폼 카카오I(아이)가 적용된 스마트 스피커 ‘카카오미니’와 카카오미니 전용 피규어, 멜론 6개월 스트리밍 이용권 등을 증정한다. 또한 사전계약 고객 중 추첨을 통해 20명에게는 △레드 캘리퍼 △대용량 디스크 △로우 스틸 패드 △굿리지 브레이크 호스 △브레이크 오일 등 다이나믹한 주행을 돕는 TUIX 제동패키지를 지원한다.

신형 벨로스터는 이달 국내를 시작으로 올해 북미, 호주 등 전 세계에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