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11월 재정 집행률 90.4%…불용률 2%대 전망

입력 2017-12-22 14:54

제보하기

기획재정부는 재정집행관리 대상사업 291조2000억 원 중 11월말까지 263조3000억 원을 집행했다고 22일 밝혔다. 90.4%를 집행해 최근 5년 내 가장 높은 집행률을 보이고 있다는 설명이다.

기재부에 따르면 11월 집행률은 2013년 87.1%에서 지난해 89.6%까지 오른 바 있다. 이달 15일 기준 추경예산 211개 사업 총 9조6000억 원 중에서는 9조3000억 원(97.6%)을 집행했다.

기재부는 각 부처의 사업별 집행상황, 세입여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결과 올해 예산 2%대 불용률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연도별 불용률은 2013년 5.8%에서 지난해 3.2%까지 내려간 바 있다.

기재부는 이날 조규홍 재정관리관 주재로 13차 재정관리점검회의를 개최해 이 같은 집행실적을 점검하고 내년 재정집행계획을 논의했다.

조 차관보는 “국내경기 회복세를 뒷받침하고 상반기 고용 불확실성에 대응하기 위해 내년에도 올해와 유사한 수준의 상반기 재정조기집행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일자리 및 사회기반시설(SOC) 사업에 대해서는 다른 사업들보다 높은 수준으로 조기집행을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우체국쇼핑, 마스크 한정 판매 소식에 사이트 마비…판매 가격과 구입 시기는?
  • 2
    김정균 6월 결혼, 예비 신부 정민경 누구?…4살 연하의 배우 출신 ‘초혼’
  • 3
    박해진 전액기부, "코로나19 예방 이렇게 하세요"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황교안, 종로에서 코로나19 방역 활동…“무능한 정부, 현장 들어가 안전 살필 것”
  • 2
    가스안전공사, 세계 최고 수소안전 체험관 만든다
  • 3
    여야, 내일 본회의 열어 '코로나 3법' 등 처리키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