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인천공항에서 코트룸 서비스 시행

입력 2017-12-21 10:38

제보하기

진에어가 겨울을 맞아 고객들의 외투를 보관해 주는 '코트룸(Coatroom)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코트룸 서비스는 인천국제공항에서 출발하는 진에어의 국제선 항공편 탑승객이면 출국 당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인천국제공항 교통센터 지하 1층에 위치한 ‘트래블 스토어’ 매장을 방문하면 된다.

매장이 공항철도 일반열차 탑승구 옆에 위치해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코트룸 서비스는 내년 3월 31일까지 운영되며, 이용 시간은 오전 7시부터 저녁 10시까지다.

요금은 1인당 외투 1벌에 한해 최장 7일까지 대인 9000원, 소인 8000원으로 진에어 탑승권 또는 e-티켓을 지참해야 한다. 특히 BC카드 결제 고객에게는 2000원 청구 할인 혜택이 적용돼 합리적으로 이용 가능하다.

진에어는 “코트룸 서비스는 겨울철 무겁고 부피가 큰 겨울 외투를 맡길 수 있어 방콕, 괌, 하와이, 케언스 등 더운 지역으로 여행을 떠나는 고객에게 큰 호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병헌 간식선물, 아내 이민정과 퇴근길도 함께…'로맨틱의 정석'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테마 휴식(?)…진단키트ㆍ혈장관련주 조정 이어질까
  • 3
    멕시코 거부에 OPEC+ 감산 합의 불발…10일 G20 에너지장관 회의에 초점

기업 최신 뉴스

  • 1
    [BioS]삼성바이오, 美 Vir와 '코로나19 치료항체' 생산계약
  • 2
    그라운드케이, 과기정통부 ‘SW고성장클럽200’ 선정
  • 3
    [BioS]유한, BI 수출 'NASH신약' 독성시험 완료..1천만弗 수령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