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B737-800 항공기 1대 도입…"마카오 등 국제선 투입"

입력 2017-12-19 10:16

제보하기

진에어가 B737-800 1대를 신규 도입하고 겨울철 성수기 기간 증가하는 항공 여행 수요 대비에 나선다.

진에어는 지난 18일 보잉사에서 제작한 B737-800 1대를 신규 도입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로써 진에어는 B737-800 21대, 중대형 항공기인 B777-200ER 4대 등 총 25대의 항공기를 보유하게 됐다.

진에어는 매년 4~5대의 신규 항공기를 도입해 2020년까지 B737-800 30대, B777-200ER 8대 등 총 38대의 항공기를 보유할 계획이다.

이번에 도입된 신규 항공기는 20일부터 김포~제주 노선에 투입 후, 오는 25일부터는 인천~오사카, 인천~기타큐슈, 인천~마카오 등 국제선에 띄울 예정이다.

신규 도입 항공기는 보잉 스카이 인테리어가 적용돼 고객들에게 쾌적한 기내 환경을 제공한다. 또한 회전식 짐칸이 장착돼 기존 대비 더욱 넉넉한 수납 공간이 제공되며, 밝기와 색상을 다채롭게 조절할 수 있는 LED 조명이 장착됐다.

특히 소음 감소 물질이 사용돼 이착륙은 물론 기내에서 느끼는 전체적인 소음이 줄어 고객들은 더욱 편안한 분위기에서 여행을 즐길 수 있다.

진에어는 기존 일반 좌석보다 앞뒤 간격 약 51cm, 좌석 넓이가 약 9cm 더 넓은 총 12석의 ‘지니 더블 플러스’ 유료 좌석을 운영한다.

지니 더블 플러스는 프리미엄 이코노미 좌석으로 내년 2월 6일까지 이용할 수 있다. 지니 더블 플러스 이용 고객에게는 수하물 우선 하기 서비스, 전용 발권 카운터 이용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출발 30일 전부터 고객서비스센터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단, 공항 카운터에서는 출발 당일에만 신청할 수 있다.

진에어는 “겨울철 국제선 공급 좌석을 확대해 고객들에게 여행 편의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지속적인 항공기 도입으로 시장 점유율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긴급재난지원금 소득기준, 재산도 고려"
  • 2
    [증시 키워드] 멈추지 않는 코로나19 진단키트 관련주 상승세…씨젠ㆍ미코ㆍEDGC↑
  • 3
    '코로나 지원금'…정부, 긴급생계비지원 "소득하위 70%, 100만원"

기업 최신 뉴스

  • 1
    허창수 GS 명예회장, 작년 연봉 90억원…전년比 13억 늘어
  • 2
    삼성전자, 지난해 국내 임직원 10만5000여명…역대 최대 규모
  • 3
    한국지엠, 팀장 이상 사무직 임금 20% 지급유예…'코로나19 위기' 대응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