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1 챔피언십] 한국-일본 3대 1 전반 종료…우승 문턱 성큼
입력 2017-12-16 20:23

(연합뉴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E-1 챔피언십 한일전에서 3대 1로 리드한 채 전반을 종료했다.

한국 축구대표팀은 16일 일본 도쿄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일본과의 최종전에 이근호(강원)ㆍ김신욱(전북) 투톱 체제로 공세에 나섰다.

한국 선수들은 신 감독의 4-4-2 전술로 일본에 맞섰다. 전반 3분 실점했지만 추격전 끝에 역전에 성공했다.

한국 축구대표팀은 장현수가 전반 1분 만에 페널티킥을 허용했다. 0대 1로 뒤졌지만 전반 11분 미드필더 이재성이 왼발 슈팅으로 골문을 두드렸다.

전반 13분에는 김진수의 크로스를 받은 김신욱이 헤딩골을 넣었다. 이어 10분 뒤에는 미드필더인 정우영이 프리킥 찬스에서 일본팀의 골망을 흔들었다.

SPONSORE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