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핀란드 3인, 한국 PC방 경험…게임 중 욕설 난무 ‘폭소’
입력 2017-12-07 21:16   수정 2017-12-07 21:17

(출처=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캡처)

핀란드 3인방이 한국 PC방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7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핀란드 3인방의 한국 PC방 탐방기가 그려졌다.

이날 핀란드 친구들은 점심 식사 후 PC방으로 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페트리는 “제가 적극 추천했다. 친구들이 게임 덕후라 한국의 시설 좋은 PC방을 꼭 경험해보라고 했다”라고 전했다.

PC방에 도착한 친구들은 처음 보는 색다른 공간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고 “우리도 빨리해보자. 장비가 전문적이다”라며 들뜬 모습을 보였다. 본격적으로 게임을 시작한 친구들은 흥분을 감추지 못했고 욕설이 난무하는 등 지금까지와는 다른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이에 페트리는 “핀란드에는 이런 게 전혀 없다”라며 “친구들끼리 컴퓨터 들고 가서 게임을 한다”라며 “저도 PC방 다닐 때 한국 욕 많이 배웠다”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