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현대차 中전략형 SUV 신형 ix35 출시…반격의 서막
입력 2017-11-15 11:32
77만 대 넘게 팔린 베스트셀러 후속작, 감마 2.0 엔진없고 사양 현지화

현대자동차가 중국 전략형 SUV인 ‘신형 ix35’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77만 대 넘게 팔린 베스트셀링 모델인 만큼 현지 시장 회복세를 주도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차 중국 합작법인 베이징현대는 15일(현지시간) 중국 광저우(廣州)의 광저우 국제체육연출센터에서 담도굉 베이징현대 총경리 등 현대차 관계자와 딜러 대표, 기자단 등 4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형 ix35의 신차발표회를 열였다.

신형 ix35는 ‘강인하고 단단한 커넥티드 SUV’를 콘셉트로 앞세웠다. 이를 위해 △도심과 아웃도어에모두 적합한 강인하고 당당한 외관디자인 △바이두와 협업으로 구현한 인공지능기반 음성인식 커넥티비티 시스템 △첨단 능동안전기술 현대스마트센스 탑재 등을 통해 동급 최고 수준의 상품 경쟁력을 갖춰 새롭게 태어났다는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ix35는 2010년 출시 이후 7년 동안 77만 대 이상 판매된 베이징현대의 베스트셀링 SUV다. 베이징현대는 합리적 가격에 최고의 상품성을 지닌 신형 ix35의 장점을 앞세워 2~4급 도시의 30대 초ㆍ중반 기혼 남성을 주 타깃으로 삼았다.

담도굉 베이징현대 총경리는 인사말을 통해 “신형 ix35는 현대차를 대표하는 SUV 모델로 베이징현대 브랜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혁신적인 모델”이라며, “올해 창립 15주년을 맞은 베이징현대는 앞으로 브랜드 경영, 고객중심 경영을 강화하고, 우수한 품질과 스마트 기술을 활용해 고객의 모빌리티 라이프에 ‘궁극의 편의’를 제공하는 브랜드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설명>현대차, 중국 전략형 SUV ‘신형 ix35’ 출시현대차 중국 합작법인 베이징현대는 15일(현지시간) 중국 광저우(廣州)의 광저우 국제체육연출센터에서 담도굉 베이징현대 총경리 등 현대차 관계자와 딜러 대표, 기자단 등 4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형 ix35의 신차발표회를 열였다. (사진제공=현대차)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