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코인워치] 주요 가상통화 전날 급락 후 반등…비트코인 0.86%↑·이더리움 0.51%↑
입력 2017-10-19 10:53

주요 가상통화 가격이 전반적으로 상승하고 있다.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등 주요 가상통화 시세를 종합 집계하고 있는 ‘세계코인지수(World Coin Index)’에 따르면 한국시간으로 19일 오전 10시40분 현재 일일 거래량 기준 1위인 비트코인 가격은 전일 대비 0.86% 상승한 5621.64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비트코인은 유로화에 대해서는 0.19% 오른 4761.59유로를, 영국 파운드화 대비로는 0.48% 뛴 4259.26파운드를 각각 기록하고 있다. 중국 위안화에 대해서는 3만4961.29위안으로, 0.25% 밀렸다.

2위 이더리움은 0.51% 상승한 314.97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거래량 3위로 밀려났던 이더리움은 하루 만에 2위 자리를 되찾았다. 3위 비트코인캐시는 1.74% 떨어진 330.41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4위 리플은 0.28% 오른 0.21달러에, 5위 라이트코인은 0.39% 상승한 60.81달러를 각각 나타내고 있다.

전날 비트코인 가격이 급락한 이후 비트코인을 비롯한 주요 가상통화가 반등에 성공, 소폭 상승세를 나타내고 있다.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전날 비트코인 가격은 500달러, 약 9% 가까이 하락해 5109.70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한달래 최대 일일 낙폭이다. 미국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가 비트코인과 관련해 향후 감시에 들어갈 수 있음을 시사한 영향이다. CFTC는 전날 가상통화 지침서라는 보고서를 공개, 가상통화가 파생상품 거래에서 사용될 때 CFTC가 가상통화에 대한 관리·감독 대상이 된다고 설명했다. 해당 보고서가 발표된 이후 비트코인은 물론 이더리움과 비트코인캐시도 동반 하락했다. 비트코인은 지난달 중국이 자국 내 가상통화거래소를 잠정 폐쇄한다는 보도 이후 급락했다가 다시 빠르게 가격을 회복한 바 있다. 비트코인은 지난 1년간 약 6배 가까이 올랐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