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9대 대선 문재인 기호 1번, 안철수 3번…총 15명 후보 등록
입력 2017-04-16 19:29

내달 9일 치러지는 제19대 대통령선거 후보등록이 16일 마감된 가운데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기호 1번을 차지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는 3번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후보등록 첫날인 15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자유한국당 홍준표·국민의당 안철수·바른정당 유승민·정의당 심상정·새누리당 조원진 등 6개 원내 정당 후보가 등록했다.

군소주자로는 늘푸른한국당 이재오, 민중연합당 김선동, 국민대통합당 장성민, 한국국민당 이경희, 홍익당 윤홍식, 한반도미래연합 김정선, 무소속 김민찬 후보 등 7명이 등록을 마쳤다.

이어 마감일인 이날 오후 통일한국당 남재준 후보, 경제애국당 오영국 후보 등 2명이 추가 등록했다.

대선후보로 15명이 등록한 것은 역대 가장 많은 것이다.

선거법상 원내의석이 있는 정당 후보가 우선순위를 받고, 이 중 의석수에 따라 순번이 정해지는 규정에 따라 기호 1번은 문재인 후보에게 돌아갔다.

기호 2번은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3번 안철수 후보, 4번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 5번 심상정 정의당 후보, 6번 조원진 새누리당 후보로 결정됐다.

이어 원외정당 후보들은 정당명의 가나다순으로 배정받았다.

댓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