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아차, 올 뉴 모닝 밴 출시…1070만~1100만 원
입력 2017-03-07 10:06

기아자동차는 적재공간을 넓힌 ‘올 뉴 모닝 밴’을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올 뉴 모닝 밴'은 격벽과 안전바를 설치해 925ℓ의 적재공간을 확보했다. 앞 좌석은 이전 모델보다 레그룸(발을 놓는 공간)을 15㎜ 늘렸다.

첨단 주행안정 기술 등 안전ㆍ편의 사양은 ‘올 뉴 모닝’과 동일하다. 초고장력 강판이 44.3% 적용됐으며, 안정적인 코너링을 돕는 ‘토크 벡터링 시스템(TVBB)’과 제동을 보완해주는 ‘제동 손실 보상 시스템(FBC)’ 등도 갖췄다.

경차답게 연비도 우수하다. 최고출력 76마력ㆍ최대토크 9.7㎏f·m 동력성능에 15.4㎞/ℓ의 복합연비를 자랑한다.

‘올 뉴 모닝 밴’은 가솔린 모델만 출시되며 기본형과 고급형 두 가지 트림 중 선택 가능하다. 가격은 기본형 1070만 원, 고급형 1100만 원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