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인영, 인스타그램 끊은 후 근황 보니…'당당했던 모습은 어디로?'

입력 2017-02-01 14:16수정 2017-02-01 14:23

제보하기

(출처=JTBC 방송 캡처)

'님과 함께' 하차한 서인영 근황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달 31일 밤 방영된 JTBC '님과 함께'에서는 서인영·크라운제이 커플의 두바이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세계 최고 높이를 자랑하는 버즈칼리파 건물을 눈앞에 두고, 2017년 카운트다운을 하며 새해 각오를 밝혔다.

특히 서인영은 '님과 함께' 하차를 예견한 듯 "인생에는 예고가 없다"라며 순간을 즐기기도 했다.

서인영은 앞서 19일 '님과 함께' 두바이 촬영 중 목격된 욕설 동영상이 SNS을 통해 급속도로 퍼지자, 논란을 의식한 듯 자신의 SNS 계정을 삭제한 바 있다.

이후 서인영은 아직까지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은 채, 두문불출하고 있다.

한편 하차한 서인영·크라운제이 커플의 빈자리는 개그맨 커플 유민상, 이수지가 이어나갈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박보검 닮은꼴' 김민서 악플러 고소 경고·정글의 법칙 종영·플레디스 한성수, 저작권 부당 이익 의혹·쌍갑포차 전창근 논란에 JTBC "근거 없어"·'마약 수사 무마 의혹' 양현석 재수사 (연예)
  • 2
    [오늘의 청약 일정]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 퍼스트' 등 청약
  • 3
    부산 '양정 포레힐즈 스위첸' 청약 당첨 커트라인 57점

사회 최신 뉴스

  • 1
    올드스쿨 폐지, 김창렬 SNS 통해 소감 전해 "고맙고 죄송합니다"
  • 2
    이선희 이혼, 명문대 졸업한 딸에도 '관심'…"어린시절 천재인 줄 알았다"
  • 3
    "비임무 이동 중 비즈니스석 앉으면 징계" 아시아나...법원 "인사권 남용"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