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발자국 - 이투데이 신문창간 12주년 특집

박홍근 "국회의장, 오늘 국조 특위 방침 천명해 달라"

입력 2022-11-17 10:28

  • 작게보기

  • 기본크기

  • 크게보기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국회사진기자단)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7일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와 관련해 "국회의장께서 오늘 중으로 특위 구성 방침을 공식 천명해 줄 것을 거듭 요청한다"고 말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정책조정회의에서 "여야 협의 창구를 열어두고 기다리겠지만 시간이 없다. 이번 중 내 특위 구성을 확정해야 다음 주 초 조사계획서를 마련하고 24일 본회의서 처리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국정조사를 위한 특위 구성이 데드라인에 거의 왔다"며 "대통령을 뒷배로 한 원조 윤핵관들이 반대하자 국민의힘도 민심을 거역하며 정쟁화와 음모론을 앞세워 국정조사를 막는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특위 위원장과 간사를 우선 내정하고 위원 인선에도 착수했다"며 "철저한 국정조사를 위한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했다.

이날 민주당 4선 이상 중진 의원들도 김진표 국회의장을 만나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 결단을 요구할 예정이다. 김상희·안규백·안민석·우상호·윤호중 의원 등이 김 의장을 예방한다.

반면 국민의힘은 지난 14∼15일 초선·재선·중진 등 선수(選數)별 연쇄 간담회를 통해 "현 상황에서 국정조사를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재차 정리한 바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