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롯데칠성음료, 사내벤처 ‘워커스하이’ 마이크로스토어사업 본격화

입력 2022-07-22 10:00

  • 작게보기

  • 기본크기

  • 크게보기

롯데호텔, 위워크 등과 업무제휴 통해 전국 총 50여개 지점 내 설치 운영

▲롯데칠성음료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선발돼 지난해 5월 독립 법인으로 분사한 ‘워커스하이’가 사업 확장에 나선다. (사진제공=롯데칠성음료)

롯데칠성음료는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선발돼 지난해 5월 독립 법인으로 분사한 ‘워커스하이’가 본격적인 사업 확장에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워커스하이의 마이크로스토어사업은 사무실 환경에 맞는 맞춤형 매대를 통해 식품 및 소비재와 같은 맞춤형 상품을 사원증, 지문인식 등 보다 편리한 결제방식으로 제공하는 개인 맞춤형 서비스다.

현재 워커스하이 매출은 작년 5월 분사 시점 대비 약 10배 성장했다. 직원 수도 2명에서 12명으로 늘었다. 월평균 구매 1만 건, 총 회원 수 6000명으로 재구매 고객 비중 또한 62.8%를 기록하는 등 대체로 짧은 사업 기간 내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또 롯데호텔, 위워크(공유오피스) 등과 업무제휴를 맺고 전국 50여 개 점에 입점해 운영하고 있다. 최근에는 피트니스클럽 및 아파트 커뮤니티 공간에도 해당 서비스 범위를 넓혀 연내 70개까지 확대 운영 할 계획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내벤처 제도를 통해 창의적이고 도전적인 조직문화를 조성하고, 급변하는 시장에서 효율적으로 신성장 동력을 발굴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