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김새론, 음주운전 적발에 차기작 ’트롤리’·’사냥개들’ 날벼락

입력 2022-05-18 15:08

제보하기

▲사진제공=골드메달리스트

배우 김새론이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적발되자 그의 차기작에도 비상이 걸렸다.

18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김새론을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수사 중이다. 김새론은 이날 오전 8시께 서울 청담동 부근에서 음주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주취 상태로 운전하다 가로등과 가드레일 등을 들이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차량이 일부가 파손됐다. 김새론은 음주측정을 거부, 인근 병원에서 채혈한 상태다.

이와 관련해 김새론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 측은 이날 “김새론은 정확한 검사를 위해 채혈 검사를 진행했다. 검사 후 보호자 동행 하에 다른 조사없이 귀가 조치했다”며 “채혈 검사 결과는 2주 후 나올 예정이다. 추후 경찰 요청에 성실하게 임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차기작인 SBS 드라마 ‘트롤리’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사냥개들’ 또한 비상이다. ‘트롤리’는 과거를 숨긴 채 조용히 살던 국회의원 아내의 비밀이 세상에 밝혀지며 부부가 마주하게 되는 딜레마와 선택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최근 대본 리딩을 진행했다. ‘트롤리’에서 김새론은 국회의원 중도(박희순 분), 그의 아내 혜주(김현주 분) 부부와 얽히는 인물인 김수빈 역을 맡았다.

또 다른 차기작인 ‘사냥개들’은 동명의 네이버 웹툰이 원작으로, 돈을 좇아 사채업의 세계에 발을 들인 세 젊은이가 거대한 세력에 휘말리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로 우도환 이상이 박성웅 허준호 등 배우들이 출연한다. 김새론은 극 중 사채업의 전설 최 사장에게 가족 같은 존재이자 그의 뒤를 이을 현주 역을 맡았다.

영화 ‘우리는 매일매일’은 지난해 가을 촬영을 마친 상태다. 이 작품에서는 여자 주인공을 맡아 하이틴 로맨스를 예고한 바 있다.

관계자들은 사태 파악에 집중하고 있다. 넷플릭스 측은 “‘사냥개들’은 현재 촬영 중”이라면서 “향후 촬영 일정이 조정되는 대로 정리되는 대로 알리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