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 이투데이 신문창간 11주년 특집

카카오게임즈, 2022년 다수의 신작 출시 기대 - NH투자증권

입력 2022-01-12 07:51

제보하기

NH투자증권은 카카오게임즈에 대해 올해 다수의 신작 출시를 기대한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함께 목표주가를 전일 종가 대비 59.72%(4만3000원) 올린 11만5000원으로 제시했다.

12일 NH투자증권은 카카오게임즈의 4분기 매출액을 2020년 동기 대비 120.9% 증가한 3138억 원으로, 영업이익을 209.3% 증가한 512억 원으로 전망했다.

안재민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카카오게임즈가 지난해 선보인 게임 ‘오딘’은 여전히 당사의 캐쉬플로우(Cashcow)로서 역할을 할 것”이라며 “개발사 ‘라이온하트’의 연결 실적 편입에 따라 2022년 실적 성장에도 크게 기여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이어 “더욱 중요한 것은 동사가 준비하고 있는 글로벌 시장의 메타버스, NFT(대체불가능토큰). P2E(Play to Earn, 돈 버는 게임)와 같은 신규 성장 사업으로 적극적인 전환을 꾀하고 있는 전략”이라고 말했다.

안 연구원은 “특히 이전 대표이사(CEO)였던 남궁훈 대표가 카카오의 미래 신사업을 담당하는 미래이니셔티브센터장으로 선임되면서 카카오게임즈가 추진하고 있는 신규 사업이 카카오 공동체 내에서도 중요한 역할을 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안 연구원은 “신규 사업 이외에도 2022년 다수의 신작 출시가 예정되어 있다”며 “지난해 일본 게임 시장에서 가장 큰 히트를 친 ‘우마무스메’를 비롯해 ‘가디스오더’, ‘에버소울’, ‘프로젝트ARES’, ‘디스테라’ 등 연내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