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 이투데이 신문창간 11주년 특집

동국제강그룹, 17명 임원 승진…실적 개선으로 2배 확대

입력 2021-12-03 17:13

제보하기
박동호 인터지스 부사장, 사장 승진

▲박동호 인터지스 신임 사장. (사진제공=동국제강)
동국제강그룹이 17명의 임원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동국제강그룹은 인터지스 대표이사인 박동호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키고 동국제강 냉연영업실장인 박상훈 상무를 전무로 승진시키는 등 총 17명의 임원을 승진, 선임하기로 했다고 3일 밝혔다.

동국제강그룹은 이번 임원인사에서 경영실적을 반영한 ‘성과주의’와 ‘미래 준비’라는 키워드를 중심으로 안정 속 변화를 추구했다.

장기화된 코로나 상황에도 불구, 올해 뛰어난 경영 성과를 기록하고 있는 점을 반영해 임원 승진 인사의 폭을 지난해(6명) 대비 2배 이상 확대했다.

이와 함께, 미래 준비 차원에서 그룹 주력인 동국제강에 철강 투자 컨트롤 타워로 ‘설비기술실’을 신설했다.

설비기술실은 동국제강의 철강 신증설 및 합리화 등 철강 투자 컨트롤타워다. 동국제강은 설비기술실을 중심으로 철강 신증설과 합리화를 기획하고, 중장기 투자 전략을 수립해 철강업의 핵심 경쟁력을 높인다는 복안이다.

동국제강 설비기술실은 COO 직속으로 편제해 설비관리팀, 생산팀 등 각 공장과 밀접해 협업한다.

철강 설비 신증설, 합리화 등을 검토하고, 철강업 본연의 경쟁력 강화를 적극적으로 추진한다. 신임 설비기술실장으로는 주장한 이사를 선임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