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한국투자증권, 해외주식 소수점 자동투자 신청 30만 건..."소액ㆍ장기투자 서학개미 겨냥"

입력 2021-11-22 09:34

제보하기

(한국투자증권)

한국금융지주 자회사 한국투자증권은 모바일 해외주식투자 플랫폼 미니스탁(ministock)의 자동투자 서비스 신청이 출시 3개월만에 30만 건을 넘었다고 15일 밝혔다.

한국투자증권 미니스탁은 해외주식을 소수점으로 나눠 1000원 단위로 거래하는 서비스다. 올해 9월에는 원하는 종목, 금액, 주기, 투자기간을 설정하면 자동으로 투자해주는 자동투자 서비스를 도입했다. 출시 기념으로 올해 말까지 매월 자동투자금액 40만 원까지는 거래수수료가 면제된다.

자동투자 서비스는 소액으로 꾸준히 장기 투자할 때 특히 유용하다. 현재 서비스 신청 고객의 42%가 2030세대이며, 48%가 설정 가능 기간 중 가장 긴 1년 투자를 선택했다. 인기 종목은 1위 테슬라(10%), 2위 애플(6%), 3위 알파벳A(5%)주인 것으로 나타났다.

회사 관계자는 "미니스탁은 최근 수익률 공유하기 기능을 추가해 앱 이용의 재미요소를 더했다"며 "자기 표현과 소통에 적극적인 MZ세대를 겨냥한 콘텐츠로, 귀여운 캐릭터를 활용해 자신의 투자 수익률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채널로 공유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