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 이투데이 신문창간 11주년 특집

그랜드하얏트호텔 주차장 부지, 2000억 원에 매각 완료

입력 2021-11-09 17:16

제보하기
KH 그룹 KH 필룩스, KH 일렉트론, KH E&T, 장원테크 매각 수혜 예상

(사진제공=KH그룹)

남산과 한강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어 한남동 최고의 위치로 알려진 그랜드하얏트호텔 주차장 부지 매각이 완료됐다. 총 매각 금액은 약 2000억 원 규모다.

그랜드하얏트서울 호텔의 건물과 부지를 소유하고 있는 서울미라마유한회사는 최근 이든자산운용과 디벨로퍼 UOD 등 컨소시엄으로 구성한 PFV(프로젝트금융투자회사)에 부지를 매각했다고 9일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이번에 매각이 된 그랜드하얏트호텔 주차장 부지는 호텔 전체면적 7만3272㎡(2만2165평) 중 남서쪽에 있는 주거용 토지로 총 8개의 필지로 이뤄져 있다. 총면적은 8757㎡(2650평)다.

뒤쪽으로는 남산이 안고 있는 형국이며, 앞쪽으로는 한강을 조망할 수 있어 최적의 초고급주택 부지로 알려져 있다. 특히 올해 초부터 주차장 부지 매각 소식이 전해지면서 대형 건설사와 국내 유명 자산운용사들이 눈독을 들이며 큰 관심을 보인 곳이다.

한편 이번 매각으로 대규모 자금이 유입되면서 서울미라마유한회사의 주요 주주인 KH 그룹의 KH 필룩스, KH 일렉트론, KH E&T, 장원테크 등은 매각 차익 실현으로 재무건전성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