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 이투데이 신문창간 11주년 특집

김구라, 두 아이 아빠 됐다…“MC 그리와 22살 터울”

입력 2021-09-23 09:11

제보하기

(사진제공=샌드박스)

방송인 김구라의 재혼한 아내가 최근 아이를 출산하면서 김구라가 두 아이의 아빠가 됐다.

김구라 소속사 라인엔터테인먼트 측은 23일 “김구라의 아내가 추석 연휴 전 아이를 출산했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아이가 예정보다 다소 일찍 태어나 현재 인큐베이터 치료를 받고 있으나 건강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다.

김구라는 2015년 전 부인과 결혼 18년 만에 이혼했다. 그러다 지난해 12살 연하의 연인 A 씨와 별도의 결혼식 없이 혼인신고만으로 조용히 가정을 꾸렸다.

김구라에게 둘째 아이가 탄생하면서 아들인 래퍼 그리(김동현)에게는 22살 터울의 동생이 생겼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