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 이투데이 신문창간 11주년 특집

화이자 "코로나 백신, 5~11세에도 효과 있다"

입력 2021-09-20 21:20

제보하기

▲화이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과 주사기. (로이터/연합뉴스)

화이자는 바이오엔테크와 공동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 5~11세에도 효과를 보였다고 20일(현지시간) 밝혔다.

화이자는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은 임상시험 결과를 공개했다.

해당 임상시험에서 유치원생과 초등학생 2268명을 대상으로 10대 및 성인 기준 정량의 3분의 1에 달하는 접종분을 3주 간격으로 투여했다. 2차 접종 뒤 이들에게도 10대와 성인 만큼 강한 바이러스 항체 수준이 나타났다.

화이자는 이른 시일 내 관련 자료를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제출해 해당 연령대에 접종 승인을 요청할 계획이다.

화이자 백신은 현재 미국에서 16세 이상은 정식 승인, 12~15세는 긴급 사용 승인을 받은 상태다.

한편 화이자의 경쟁사 모더나도 초등학생 연령대에 대한 백신 접종을 연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