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메리츠증권, ‘금ㆍ은 선물 ETN’ 7종 신규상장

입력 2021-09-14 10:37

제보하기

메리츠증권은 국내 최초로 블룸버그 원자재 지수(BCOM, Bloomberg Commodity Index)를 추종하는 상장지수증권(ETN)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신규 상장된 ETN은 △메리츠 금 선물 ETN(H) △메리츠 레버리지 금 선물 ETN(H) △메리츠 인버스 2X 금 선물 ETN(H) △메리츠 은 선물 ETN(H) △메리츠 인버스 은 선물 ETN(H) △메리츠 레버리지 은 선물 ETN(H) △메리츠 인버스 2X 은 선물(H) 등 총 7종목이다.

해당 상품들은 미국상품거래소(COMEX)에 상장된 금ㆍ은 선물수익률을 기초지수로 하며 이들 선물 각각의 일간 수익률 -2배에서 +2배까지 투자가 가능하다. 환헤지를 통해 환율 변동 위험 없이 거래가 가능하며 만기는 5년이다. 제비용은 연 0.40%~ 0.60%로 금·은 선물 관련 ETN 상품 중 업계 최저 수준이다.

이중훈 메리츠증권 파생본부장은 “투자자들이원자재 ETN에 장기투자 시 비용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제비용을 업계 최저수준으로 결정했다”며, “향후에도 시장의 투자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는 다양한 ETN 상품을 출시해 상품라인업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전문투자자가 아닌 개인투자자가 레버리지 상장지수상품에 처음 투자하는 경우, 금융투자교육원의 사전교육 1시간 이수와 기본예탁금 1000만 원이 필요하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