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 이투데이 신문창간 11주년 특집

[스탁리포트] 31일, 코스피 외국인 순매수 기관·개인 매도, 코스닥 개인 순매수 기관·외국인 매도 마감

입력 2021-08-31 15:36

제보하기

31일 코스피시장은 외국인의 매수세 확대에 상승 마감 했으며, 코스닥시장은 개인의 매수세에 동반 상승 했다.

코스피시장의 투자자 별 매매동향을 살펴보면 외국인만 홀로 매수 했으며, 기관과 개인은 동반 매도세를 보였다.

외국인은 11621억 원을 순매수했으며 기관은 1849억 원을, 개인은 9820억 원을 각각 순매도 했다.

한편, 코스닥시장에선 개인이 680억 원을 매수했으며 기관은 67억 원을, 외국인은 491억 원을 각각 매도했다.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1160원(-0.47%)으로 하락세를 보였으며, 일본 엔화는 1056원(-0.45%), 중국 위안화는 180원(-0.39%)을 기록했다.

[코스피 투자자별 매매동향]

외국인 +11621억 원 / 기관 -1849억 원 / 개인 -9820억 원

[코스닥 투자자별 매매동향]

개인 +680억 원 / 기관 -67억 원 / 외국인 -491억 원

[오늘의 상∙하한가]

상한가: 녹십자홀딩스2우(+29.91%), 골드퍼시픽(+29.79%)

[눈에 띄는 테마]

상승 테마: 2차전지(+5.06%), 탄소 배출권(+2.98%), IT(+2.53%), 금(+1.68%), 게임(+1.52%)

하락 테마: 자전거(-1.46%), 전선(-1.17%), 바이오시밀러(-1.15%), 제지(-0.96%), 원자력발전(-0.8%)

[주요종목]

상승 종목: 세화피앤씨(+24.4%), 엔케이맥스(+19.39%), 디스플레이텍(+19.36%), 한국파마(+17.99%), 바이오리더스(+17.79%), 에스트래픽(+15.88%), 윌링스(+15.79%), 에코프로(+15.07%), 위메이드(+14.93%), 유티아이(+14.88%)

하락 종목: 라파스(-24.06%), 디에스티(-17.86%), 스카이이앤엠(-13.75%), 퓨쳐켐(-13.35%), 코나아이(-12.76%), 파멥신(-11.17%), 에이치엘비생명과학(-9.45%), 에이치엘비파워(-8.33%), 셀리드(-7.67%), 유니테크노(-7.59%)

[코스피 기관 순매수 업종]

통신업 1,390.58억 원, 건설업 228.92억 원, 의약품 55.62억 원, 은행 54.42억 원, 비금속광물 36.18억 원

[코스피 기관 순매도 업종]

제조업 -2,699.80억 원, 전기·전자 -1,621.43억 원, 화학 -552.81억 원, 금융업 -502.52억 원, 운수장비 -441.94억 원

[코스피 외인 순매수 업종]

제조업 9,809.08억 원, 전기·전자 6,228.20억 원, 서비스업 2,796.53억 원, 의약품 1,464.78억 원, 운수장비 1,124.84억 원

[코스피 외인 순매도 업종]

통신업 -2,572.82억 원, 음식료품 -36.99억 원, 종이·목재 -10.36억 원

[코스닥 기관 순매수 업종]

IT H/W 275.97억 원, IT부품 210.26억 원, 코스닥 IT 지수 102.60억 원, 반도체 93.58억 원, 화학 73.25억 원

[코스닥 기관 순매도 업종]

제조 -194.91억 원, IT S/W & SVC -184.09억 원, 디지털컨텐츠 -149.47억 원, 제약 -102.69억 원, 운송장비·부품 -83.43억 원

[코스닥 외인 순매수 업종]

일반전기전자 368.79억 원, IT부품 204.57억 원, IT H/W 186.82억 원, 유통 136.68억 원, 반도체 101.67억 원

[코스닥 외인 순매도 업종]

운송장비·부품 -432.26억 원, 기타서비스 -358.45억 원, 디지털컨텐츠 -271.51억 원, IT S/W & SVC -222.58억 원, 제조 -195.88억 원

[이 기사는 이투데이에서 개발한 알고리즘 기반 로봇 기자인 e2BOT이 실시간으로 작성했습니다. 기사관련 문의 - e2bot@etoday.co.kr]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