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 이투데이 신문창간 11주년 특집

현대백화점, 스위스 리치몬트그룹 럭셔리 워치 편집숍 ‘타임밸리’ 운영

입력 2021-08-26 08:56

제보하기

현대백화점이 럭셔리 워치ㆍ주얼리 부문 세계 1위 기업인 스위스 ‘리치몬트그룹’의 럭셔리 워치 편집숍인 ‘타임밸리’의 국내 운영에 나선다.

현대백화점은 27일 대구점에 스위스 ‘리치몬트그룹’의 럭셔리 워치 편집숍 ‘타임밸리’를 오픈한다고 26일 밝혔다.

‘타임밸리’는 로저드뷔ㆍIWCㆍ피아제 등 8개 명품 시계 브랜드를 포함해 총 26개 브랜드를 운영하는 ‘리치몬트그룹’의 럭셔리 워치 전문 편집숍이다. 현재 스페인 바르셀로나, 중국 베이징 등 글로벌 14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이번에 오픈하는 현대백화점 대구점 타임밸리 매장은 하이엔드급 브랜드인 ‘랑에 운트 죄네’, ‘바쉐론 콘스탄틴’, ‘로저드뷔’를 비롯해 ‘예거 르쿨트르’, ‘IWC’, ‘피아제’, ‘파네라이’, ‘보메 메르시에’ 등 리치몬트그룹의 8개 명품 시계 모든 브랜드를 선보인다.

글로벌 타임밸리 매장 가운데 리치몬트그룹의 모든 명품 시계 브랜드를 선보이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리치몬트그룹의 여성용 럭셔리 워치를 한데 모아 전시하는 ‘레이디 살롱’도 글로벌 매장 가운데 처음 선보인다. 아울러 국내에 2~3점만 소량으로 들어오는 ‘랑에 운트 죄네’의 ‘삭소니아 문페이즈 워치(4042만 원)’와 ‘로저드뷔’의 ‘엑스칼리버 오토매틱 스켈레톤 골든(1억 400만 원)’을 비롯해 총 500여 점의 명품 시계도 판매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