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지노믹트리, 오리온홀딩스에서 50억 규모 투자 유치

입력 2021-07-28 14:51

제보하기
제3자배정 유상증자 방식으로 신주 발행

바이오마커 기반 체외 암 조기진단 전문기업 지노믹트리가 오리온홀딩스에서 5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지노믹트리는 오리온홀딩스를 대상으로 약 50억 원 규모의 제3자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28일 공시했다.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1주당 1만4650원의 신주 34만1297주가 발행될 예정이고 오리온홀딩스의 지분율은 1.62%가 된다. 납입일은 다음 달 5일이다.

지노믹트리 측은 “이번 제3자배정 유상증자는 유상증자 시 통상적으로 적용되는 10% 정도의 할인율이 없고, 지노믹트리의 성장성을 높게 평가한 오리온홀딩스가 자발적으로 1년 간의 보호예수 설정을 통해 장기적이고 전략적인 투자 의지를 표명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안성환 지노믹트리 대표이사는 “이번 유상증자 배정은 양사 간 사업적 협력관계 강화 및 공동의 경영 목적을 달성하기 위한 전략적 제휴 차원”이라며 “오리온홀딩스와의 긴밀한 협력 관계를 바탕으로 중국 시장 진출 및 확대를 성공적으로 달성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노믹트리는 5월 오리온홀딩스의 중국 내 합자법인 ‘산동루캉오리온바이오 기술개발유한회사(이하 ‘산동루캉’)’와 자사의 대장암 조기진단 기술인 ‘얼리텍-CRC’에 대한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6월 말 산동루캉에서 선급금 20억 원을 지급받았고 지난 20일부터 산동루캉의 개발 인력들이 지노믹트리 본사를 방문하는 등 현재 기술이전 작업이 진행 중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