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나미 ‘축구선수 남친’, 두 살 연하 FC 안양 출신 박민

입력 2021-07-22 10:53

제보하기

(사진제공=비즈엔터)

개그우먼 오나미의 ‘축구선수 남친’은 FC 안양 출신의 박민으로 밝혀졌다.

22일 한 매체는 오나미가 최근 교제 중인 남자친구는 2살 연하의 전 축구선수 박민이라고 보도했다.

박민은 2009년 경남 FC에 입단한 프로 축구선수 출신으로 FC안양을 거쳐 부천FC 1995에서 활약했다. 1986년생인 그는 1984년생인 오나미보다 두 살 어리다.

오나미는 14일 방송된 SBS 예능 ‘골(Goal) 때리는 그녀들’에서 부상을 입고 응급실을 찾던 중 남자친구와 통화를 하는 모습을 보였다. 당시 방송에서 오나미는 “남자친구가 축구를 했다. 프로에 있었다. 다치지 말라고 했는데 또 다쳤다”고 말했다.

이후 오나미는 다음 날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2008년 데뷔한 이후 첫 연애다. 13년 만에 만난 남자친구”라며 “원래 내 팬이었다더라. 중간에 아는 분을 통해 소개받았다. 진심으로 날 좋아해준다. 너무 고마운 사람이고 요즘 행복하다”고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