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김희재 친구’ 모아, 연습생 시절 10년 인연…“자랑하고 싶은 숨겨진 보석”

입력 2021-05-06 22:51

제보하기

▲김희재(왼), 모아 (출처=TV조선 '사랑의 콜센타' 방송 캡처)

‘사랑의 콜센타’에 출연한 가수 모아가 화제다.

6일 방송된 TV조선 ‘사랑의 콜센타’의 ‘무명 친구를 소개합니다’ 특집에서는 모아가 김희재의 친구로 등장했다.

이날 김희재는 “모아와는 고등학생 때부터 연습하며 10년을 알았다”라며 “지금도 어디서 자랑하고 싶은 숨겨진 보석 중 하나다. 맑은 음색으로 모든 걸 다 소화할 수 있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두 사람은 희남매의 ‘눈치제로’를 열창했으며 99점을 기록했다. 특히 모아는 김희재의 소개처럼 맑고 청아한 목소리를 뽐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모아는 1992년생으로 올해 나이 30세다. 2017년 싱글 앨범 ‘너를 만나서’로 데뷔해 활동 중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