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내달 4일 액면분할 후 본격적인 상장 준비

입력 2021-04-08 19:11

제보하기

▲김창한 크래프톤 대표. (사진제공=크래프톤)

게임 '배틀그라운드'로 유명한 크래프톤이 기업공개(IPO)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상장 심사가 특별히 지연되지 않으면 이르면 6∼7월께, 늦어도 7∼8월께 공모에 나설 전망이다.

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크래프톤은 이날 유가증권시장 상장예비심사 신청서를 제출했다.

상장 대표 주관사는 미래에셋증권이다. NH투자증권·크레디트스위스·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JP모건 등은 공동 주관사로 이름을 올렸다.

크래프톤은 '배틀그라운드'가 전 세계적인 성공을 거두면서 장외 시장에서 20조 원이 넘는 기업 가치를 평가받고 있다.

크래프톤은 지난달 31일 주주총회를 열고 주식 액면가를 1주당 500원에서 100원으로 조정하는 주식분할을 결정하기도 했다. 크래프톤의 장외거래가는 주당 235만 원 수준으로, 분할하게 되면 주당 47만 원가량으로 가격이 낮아진다. 주식분할 기일은 5월 4일이다.

한편 크래프톤은 지난해 영업이익이 7739억 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115% 증가했고, 매출액 역시 1조6704억 원으로 53.6% 성장했다. 영업이익은 엔씨소프트(8248억 원)와 비슷하고, 넷마블(2720억 원)보다 많았다.

현재 장병규 의장 외 14명이 지분 41.24%를 보유 중이다. 지분 15.52%를 보유한 2대 주주 텐센트 등이 투자금을 어떻게 회수할지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장외시황] 한국코러스 25.58% 폭등…원티트랩, 코스닥 예비심사 청구서 제출
  • 2
    가상화폐, 전 세계 규제 움직임에 요동치고 있어
  • 3
    함소원, 단톡방서 여론조작설 의혹…"스토커 거짓말이다" 해명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예탁원 "1분기 ELS 발행 18.8조 원…전분기 대비 31.9%↓"
  • 2
    GV 경영진, 직무집행정지 가처분 피소… 횡령·배임 혐의 문제될까
  • 3
    금투협, 4월 웹 세미나…노르웨이 2차 전지산업 세미나ㆍESG 심포지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