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온, 50억 유상증자 납입완료…최대주주 지분증가

입력 2021-04-08 13:43

제보하기

▲바이온 CI.

바이온은 최대주주인 더블유글로벌1호조합이 제3자배정 유상증자에 참여하면서 50억 원을 납입 완료했다고 8일 공시했다.

이번 납입으로 더블유글로벌1호조합은 바이온 주식 411만5226주를 추가로 취득하게 된다. 이에 따라 지분율은 기존 3.96%에서 9.87%로 늘어났다.

김병준 바이온 대표는 “이번 유상증자 납입 성공으로 회사의 수익성과 미래성장동력을 꾸준히 발굴해 기업 및 주주가치 증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백신 공급 '안갯속'…러시아·중국 백신 들어올까
  • 2
    ‘가스라이팅 논란’ 서예지, 민폐의 아이콘 등극하나
  • 3
    알트코인으로 눈 돌린 개미들…어떤 코인 샀나 봤더니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현대엔지니어링, IPO추진…지배구조 개편작업 속도낼까
  • 2
    [공시] 세우글로벌, 상장폐지 관련 이의신청서 제출
  • 3
    [오늘의 공시] 쌍용자동차ㆍ셀트리온ㆍ아이큐어 등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