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지난해 임단협 마무리…성과급 지급

입력 2021-04-07 08:37

제보하기
찬성률 58.2%…기본급은 동결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고로. (사진제공=현대제철)

현대제철 노사가 지난해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을 마무리했다.

7일 현대제철에 따르면 이 회사 노조 5개 지회(충남지부, 포항지부, 인천지부, 광전지부, 충남지부 당진(하)지회)는 4~6일 2020년 임단협 교섭 의견일치안에 대한 찬반투표를 진행했다.

총원 7619명 가운데 6772명(88.9%)이 투표에 참여했고, 이 중 절반이 넘는 3941명(58.2%)이 찬성해 안건은 가결됐다.

이에 따라 노사는 작년 8월 1차 교섭을 시작해 8개월가량 이어온 임단협을 마무리하게 됐다.

이번 합의안에는 임금 동결을 골자로 △2호봉 정기승호 시 2만3000원 지급 △경영정상화 상여금 150% 지급 △위기극복 특별 격려금 280만 원 지급 △대출금리 인하 등이 포함돼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내일 날씨] 전국 곳곳 소나기…“우산 챙기세요”
  • 2
    "8월 백신 대량생산" 정부 재차 강조했지만…공급난 해결될까
  • 3
    박원 티저, 故 박지선 향한 그리움…이윤지 “누가 봐도 너의 뒷모습” 뭉클

기업 최신 뉴스

  • 1
    이마트24, 말레이시아에 진출…“상반기 개점 목표”
  • 2
    오후 6시 기준 서울 197명 확진…전주 대비 23명↑
  • 3
    오프블랙, 봄맞이 할인 종료 임박..18일까지 최대 50% 할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