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 - 이투데이 신문창간 11주년 특집

[발로 뛰는 뉴스] 벚꽃 로또? 사전신청해야 볼 수 있는 여의도 윤중로 벚꽃길

입력 2021-04-02 15:06

제보하기

"봄바람 휘날리며~

흩날리는 벚꽃 잎이~

울려 퍼질 이 거리를~

둘이 걸어요~"

어김없이 길거리에 설렘 가득한 봄 노래가 울려 퍼지며 하얀색 팝콘 꽃이 만개했습니다.

하지만 올해 서울 여의도 벚꽃 구경을 하려면 행운이 뒤따라야만 하는데요. 영등포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4월 12일까지 여의도 벚꽃길 차도와 보행로 통행을 전면 통제했습니다. 여의도 벚꽃을 보고 싶다면, 온라인으로 사전신청을 하고 무작위 추첨과정을 거쳐 당첨된 사람에 한해서만 참여할 수 있습니다.

'벚꽃 로또'라 불릴 정도로 벚꽃 구경도 당첨이 돼야 볼 수 있는 상황에서, 이투데이 '발로 뛰는 뉴스'가 직접 여의도 벚꽃길을 찾아가 봤습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