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지그재그에 e-풀필먼트 서비스…배송 최대 3일 단축

입력 2021-03-29 08:51

제보하기
여성패션 1위 마켓플레이스…자체몰 업체 두 번째 입점

▲CJ대한통운이 여성패션 1위 마켓플레이스 지그재그에 'CJ대한통운 e-풀필먼트'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9일 밝혔다. CJ대한통운 직원들이 지그재그 앱을 이용해보고 있다. (사진제공=CJ대한통운)

CJ대한통운이 지그재그에 이커머스 풀필먼트 서비스를 제공한다. 배송시간이 최대 3일 단축되고, 밤 9시까지 여유 있게 주문해도 다음 날 받아볼 수 있게 됐다.

CJ대한통운은 여성패션 1위 마켓플레이스 지그재그에 ‘CJ대한통운 e-풀필먼트’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9일 밝혔다.

지그재그는 온라인 여성 패션몰들을 한곳에 모아 보여줌으로써 편리하게 쇼핑을 할 수 있게 해주는 마켓플레이스 브랜드다. 현재 4000여 개의 온라인 쇼핑몰들이 입점해 있는 업계 1위다.

CJ대한통운의 이번 풀필먼트 수주는 자체몰 운영업체로는 펫프렌즈에 이어 두 번째다.

CJ대한통운은 지그재그 입점 온라인 쇼핑몰들의 자체제작 상품인 ‘제트온리(Z-Only)’ 상품에 대한 e-풀필먼트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이번 풀필먼트 서비스 제공으로 기존에 오후 2시였던 상품 주문 마감 시간이 오후 9시까지로 연장돼 더욱 여유 있게 쇼핑을 할 수 있게 됐다.

배송시간도 기존에는 주문 이후 3일에서 최대 4일까지 걸렸고 상품과 쇼핑몰에 따라 기복이 컸었지만, 서비스 제공 이후 대부분 상품을 주문한 다음 날 받아볼 수 있게 되는 등 배송시간이 최대 3일 단축된다.

이는 국내 최대 택배 메가허브터미널인 CJ대한통운 곤지암 메가허브와 e-풀필먼트 센터를 통해 가능해졌다. 상품들을 미리 e- 풀필먼트 센터에 입고시키고 소비자 주문이 접수되면 바로 같은 건물에 있는 곤지암 메가허브로 이동시켜 분류, 택배 발송을 하는 방식이다. CJ대한통운은 이를 융합형 e-풀필먼트로 부른다.

한편 CJ대한통운은 지그재그 입점업체들의 다양한 사업환경에 탄력적으로 대응하고자 동대문 의류 상가와 연계해 상품을 판매하는 온라인 패션몰들의 비즈니스 모델과 동대문 특유의 ‘사입’ 구조에 부응하는 가칭 ‘동대문 e-풀필먼트’ 서비스를 고안해 이른 시일 내에 추가 제공할 계획이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소비자들에게 더욱 여유 있는 쇼핑의 시간을 제공하고, 안정적이고 빠른 배송으로 일상생활의 편의를 더욱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는 한편 이커머스 산업의 성장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내일 날씨] 전국 곳곳 소나기…“우산 챙기세요”
  • 2
    "8월 백신 대량생산" 정부 재차 강조했지만…공급난 해결될까
  • 3
    박원 티저, 故 박지선 향한 그리움…이윤지 “누가 봐도 너의 뒷모습” 뭉클

기업 최신 뉴스

  • 1
    이마트24, 말레이시아에 진출…“상반기 개점 목표”
  • 2
    오후 6시 기준 서울 197명 확진…전주 대비 23명↑
  • 3
    오프블랙, 봄맞이 할인 종료 임박..18일까지 최대 50% 할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