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부동산원 신임 원장에 손태락 전 국토부 실장 내정

입력 2021-02-23 17:25수정 2021-02-23 19:56

제보하기

▲손태락 한국부동산원장 내정자. (연합뉴스)

한국부동산원 신임 원장에 국토교통부 출신인 손태락 전 서울문산고속도로 사장이 내정됐다.

23일 국회와 업계 등에 따르면 부동산원은 이날 주주총회를 열어 손 전 사장을 최종 원장 후보로 추천하기로 의결했다.

손 후보자는 국토교통부 장관의 제청과 문재인 대통령의 재가를 거친 뒤 26일 취임할 것으로 보인다. 김학규 현 원장의 임기는 2월 25일까지다.

손 후보자는 행정고시 31회에 합격한 뒤 국토부 주택토지실장, 국토도시실장, 부산지방국토관리청장 등의 주요 보직을 거쳤다.

앞서 부동산원이 지난해 12월 진행한 신임 원장 공모에는 손 후보자를 비롯해 부동산원 내부 인사 등 5~6명이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미스트롯2’ 2대 진 양지은, 선 홍지윤・미 김다현…상금 및 부상은 무엇?
  • 2
    [상보] 파월 기존 입장 유지에 뉴욕증시 일제히 하락
  • 3
    임영웅, 신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최초 공개…“설운도 작사작곡”

부동산 최신 뉴스

  • 1
    [추천!경매물건] 서울 도봉구 방학동 우성2차 102동 103호
  • 2
    [이슈&인물] 김성달 경실련 국장 "2·4 공급대책, 실효성 있을까요"
  • 3
    1순위에 7만 명 몰린 ‘고덕강일 제일풍경채’…평균 경쟁률 ‘150.2대 1’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