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전기차 출시 봇물… 2차전지 시장 고성장 전망-NH투자증권

입력 2021-02-23 08:32

제보하기

▲자료제공=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은 올해 신규 전기차 모델 출시 규모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2차전지 시장도 고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23일 NH투자증권에 따르면 올해 신규 전기차(BEV+PHEV) 모델 출시 규모는 322대로 전년 대비 70% 증가할 전망이다. 이에 전기차 시장 규모는 462만 대로 전년 대비 42%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고정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전기차 시장은 확대될 수밖에 없는 환경에 놓여있다”며 “환경 규제 측면에서 자동차 주행거리당 평균 CO2(이산화탄소) 배출 규제 강화, 생산 측면에서 자동차 업체들의 전기차 생산 플랫폼 가동에 따른 전기차 판매와 생산이 증가할 것이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특히 그는 전기차에 있어 필수 부품인 2차 전지 성장성 또한 높을 것으로 전망했다. 고 연구원은 “자동차 업체들은 전기차 시장에서 경쟁 우위를 확보하기 위해 소수의 2차전지 업체들과 자본 제휴를 한다”며 “2차전지는 전기차의 안정성과 직결되는 부품이기 때문에 이러한 특성을 고려할 때 2차전지 업체들 간 성장성은 차별화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어 그는 “한국 2차전지 업체들의 영향력 확대를 전망한다”며 “전기차용 2차전지 시장 내 제품의 36%가 한국산이라는 점과 한국 업체들의 높은 수주 잔고 등을 감안하면시장 지배력은 지속 확대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셀바이오, 반려견 전용 항암제 품목허가 늦어진다…검역본부 서류 보완요청
  • 2
    속보 경기 고양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한 기저질환 환자 사망
  • 3
    [증시 키워드] 박스루킨 승인지연 소식에 박셀바이오 홈페이지 다운…액분 소식에 강세 보이는 카카오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개미군단, 중국 양회 앞두고 반도체·전기차 주식 ‘쓸어 담기’
  • 2
    [공시] 최성환 사업총괄 SK네트웍스 3대주주에 올라섰다
  • 3
    이영애 '국방위 후원금 논란', 무엇이 문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