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 현대차 공장 또 코로나…5명 확진

입력 2021-02-20 13:25

제보하기
작년 12월 30여 명에 이어 두 달 만에 또 발생

▲완주군, 현대차 코로나19 확진 관련 대책 회의 (완주군 )

지난해 12월 30여 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전북 완주의 현대자동차 공장에서 또 5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20일 완주군에 따르면 전날 현대차 공장 사무직 직원 3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이날 새벽 2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 중 일부는 설 연휴에 다른 지역을 방문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완주군 보건소 등은 확진자가 근무한 부서의 직원 80여 명에 대한 검체 채취를 진행 중이다.

앞서 지난해 12월 이 공장에서는 직원 21명과 가족 13명 등 총 34명이 잇따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당시 전북도와 완주군은 두 차례에 걸쳐 밀접 접촉자와 직원 등 4천200명을 상대로 전수검사를 벌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서예지 ‘김정현 질문 받지말라’ 거부되자 시사회 불참 통보”
  • 2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4/13)
  • 3
    알트코인으로 눈 돌린 개미들…어떤 코인 샀나 봤더니

사회 최신 뉴스

  • 1
    "평균키 160㎝ 방글라데시"…'인종차별' 비난에도 버티는 유튜버 논란
  • 2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 골목빵집, 맞춤형 디저트? 달콤함의 지존! 크레페 맛집 '크○○'… 대박 비결은?
  • 3
    조희연 "거리두기 상향되면 매일 등교 방침 조정해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