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온, 의료기기 생산 제조시설(GMP) 구축 위해 부동산 취득 결정

입력 2021-02-19 10:30

제보하기

바이온이 의료기기 제조시설(GMP) 설비 구축 목적의 부동산을 취득하는 결정을 했다고 19일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해당 부동산은 광명의료클러스터 단지 내로 총 분양면적은 약 940m²고, 자회사를 통해서 취득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부동산 취득으로 바이온은 줄기세포 응용 의료기기인 창상피복제와 체외진단용 의료기기 위탁생산 사업에 착수하게 될 전망이다. 바이온은 줄기세포배양액이 함유된 상처 및 화상치료용 창상피복제의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승인을 추진하기 위해서 GMP시설 구축의 필요성이 있어 최신식 GMP시설을 구축하겠다는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 GMP시설은 창상피복제의 생산과 의료기기 및 체외진단용 의료기기의 위탁생산에 적합하도록 구축하게 될 것”이고 말했다.

김병준 바이온 대표는 “이번 부동산 취득을 계기로 회사의 사업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2145조 美 슈퍼 부양책, 시장엔 악재?
  • 2
    단독 ‘강남 8학군’ 부활 막자…자사고, 뉴타운 이전 검토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3/8)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오늘의 투자전략] 1.9조 美 부양책 순항…코스피는 2950~3150 전망
  • 2
    솔루엠, ESL 매출 본격화로 주가 재평가 기대감-하이투자증권
  • 3
    라이프시맨틱스, AI 디지털 플랫폼 선도 기업…23일 코스닥 상장 - 유진투자증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