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증권, “미국 텍사스 한파로 국내 정유ㆍ화학사 수혜 전망”

입력 2021-02-18 08:44

제보하기

▲자료제공=현대차증권

현대차증권은 18일 미국 텍사스 지역 한파로 인해 전력과 가스 등 인프라 피해가 가중돼 화학ㆍ정유 설비들의 가동 중단이 이어짐에 따라 국내 정유ㆍ화학 업체들의 수혜를 전망했다.

강동진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텍사스 한파로 미국 내 정제설비 중 3.3mbpd가 가동을 중단한 것으로 추정된다”며 “미국 내 화학설비 역시 허리케인 시즌 이상으로 타격을 받은 상황”이라고 분석했다.

또한 그는 “최근 일본 지진으로 인한 설비 중단 등 지속적인 트러블 발생으로 정제마진 강세와 재고 소진이 기대된다”며 “국내 정유사들의 수익성 개선이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강 연구원은 “특히 에쓰오일은 화학부문 강세에 더해 정유업까지 회복 기대가 높아져 주가 강세가 이어질 것”이라며 “롯데케미칼도 미국 MEG 설비가 안정적으로 가동되고 있어 MEG 강세 수혜를 전망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2145조 美 슈퍼 부양책, 시장엔 악재?
  • 2
    단독 ‘강남 8학군’ 부활 막자…자사고, 뉴타운 이전 검토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3/8)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원익IPS, 삼성전자 반도체 투자 수혜 '목표가↑'-키움증권
  • 2
    [오늘의 투자전략] 1.9조 美 부양책 순항…코스피는 2950~3150 전망
  • 3
    솔루엠, ESL 매출 본격화로 주가 재평가 기대감-하이투자증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