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협력사, 자금 지원 호소…車 산업협회 "정부 건의해 회생 추진"

입력 2021-02-17 18:37

제보하기
쌍용차 협동회 비대위 "산업은행 대출 약속 필요"

쌍용자동차 협력업체들이 정부의 자금 지원이 절실하다고 호소했다.

쌍용차 협동회 비상대책위원회는 17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와 간담회를 열고 "쌍용차의 기업회생 절차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수출길이 막힌 것이 가장 큰 원인"이라며 "현 상황을 타개하기 위한 정부 지원이 절실하다"고 호소했다.

특히 위원회는 투자자의 투자계획 확인, 인도 중앙은행의 마힌드라 회생절차 승인 시 성공적인 인수절차를 위해 산업은행의 선언적인 대출 약속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경영상태가 좋지 않은 쌍용차 중소협력업체의 회생채권, 공익채권을 담보로 자금을 우선 지원해 쌍용차의 부품생태계가 붕괴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정만기 KAMA 회장은 "간담회 결과를 바탕으로 정부에 건의해 쌍용차가 조속히 회생할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보] 뉴욕증시, 국채 금리 상승ㆍ고용 부진에 일제히 급락…나스닥 2.7%↓
  • 2
    [상보] 국제유가 WTI 2.6%↑…미국 정유설비 가동률 감소·OPEC 증산 무산 영향
  • 3
    [공시] 일양약품, 라도티닙 코로나19 치료제 임상3상에서 효능 입증 실패

기업 최신 뉴스

  • 1
    [BioS]압타바이오, NASH 치료제 후보물질 美특허 취득
  • 2
    CJ대한통운, 소형 택배 전담 분류기 40곳에 추가 설치
  • 3
    흥행 이어간 수입차, 2월 전년比 33% 급증한 2만2290대 판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