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안전 관련 투자 전년 대비 30% 확대한다

입력 2021-02-10 13:53

제보하기
김연극 사장은 현장 수시로 방문해 안전 사항 확인

▲동국제강 포항공장 전경. (사진제공=동국제강)

동국제강이 안전사고 발생을 막기 위해 안전 관련 투자를 대폭 늘린다.

10일 철강업계에 따르면 동국제강은 최근 이사회에서 올해 환경안전보건 투자를 전년 대비 30% 확대하기로 했다고 결정했다.

이번 투자는 지난달 4일 동국제강 포항공장에서 발생한 사망사고와 같은 안전사고 재발을 막기 위한 것이다.

동국제강 관계자는 “이사회 차원에서 실질적이고 안전보건 대책을 수립하기로 결의했다”고 말했다.

동국제강은 투자 외에도 사물 인터넷(IoT)을 이용한 실질적인 환경 안전 플랫폼을 구축하고, 회사의 안전경영 시스템을 외주 및 협력사까지 연계할 수 있는 솔루션을 마련한다.

또 회사의 안전보건 경영 비전과 목표를 재수립하고 실질적인 안전보건 관리 조직을 재정비한다.

최고 경영진들도 안전에 더욱 신경을 기울인다.

김연극 동국제강 사장은 포항, 당진, 인천, 부산 등 사업장 현장을 수시로 방문해 안전 관리 사항을 직접 확인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콜드플레이 방한, 인천공항 목격담에 떠들썩…K팝 스타와 협업하나?
  • 2
    박수홍, 친형 논란 후 유튜브 인기 UP…한 달 만에 70만 구독자 ‘깜놀’
  • 3
    정부, 원양 컨테이너 최대 선복량 120만TEU에서 상향 검토

기업 최신 뉴스

  • 1
    IT업계, 연봉 전쟁 2라운드 “개발자 모셔라”…인재 영입전 본격화
  • 2
    단독 롯데마트 동남아 진격…20일 베트남 나트랑에 15호점 오픈
  • 3
    이마트24, 말레이시아에 진출…“상반기 개점 목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