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A380 당일치기 해외여행’ 마일리지로 탄다

입력 2021-02-05 14:08

제보하기
비즈니스 스마티움, 5만 마일…이코노미 2월 운항편 50% 할인

▲아시아나항공 A380.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의 ‘A380 당일치기 해외여행’ 비행 상품이 마일리지로도 구매가 가능해진다.

아시아나항공이 5일부터 이달 13ㆍ14ㆍ21ㆍ28일에 운항하는 ‘A380 당일치기 해외여행’ 비행 상품의 마일리지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비즈니스 스마티움은 5만 마일, 이코노미는 2월 운항편에 한해 정상 운임 대비 50% 할인된 1만5000마일을 공제해 구매할 수 있다. 예약과 발권은 아시아나항공 예약센터를 통해서만 가능하다.

아시아나항공은 작년 10월 ‘A380 한반도 일주 비행’, 12월 ‘A380 당일치기 해외여행’ 상품을 출시해 국내선 7회, 국제선 2회 비행을 시행한 바 있다.

비행은 해당일 오전 10시 30분 인천에서 출발해, 부산, 후쿠오카, 제주 상공을 비행한 뒤 난 12시 50분에 다시 인천으로 돌아오는 일정이다. 국제선 운항인만큼 탑승객은 여권을 지참해야 한다.

아시아나항공 기내 면세점을 비롯해 인천공항 면세점과 시내 면세점 이용이 가능하다. 단, 아시아나항공 기내 면세점의 경우, 현장 주문은 불가하며 사전에 아시아나항공 인터넷 면세점을 통해 예약 주문을 했을 경우 구매할 수 있다. 탑승객 전원에게는 소정의 기념품으로 록시땅 어메니티를 증정한다.

아시아나항공은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해 기내식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으며, 495석 중 298석만 운영한다. 뒷줄 3열은 방역을 위한 격리공간으로 활용하는 등 기내 사회적 거리 두기를 강화해 시행한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마일리지를 통해 국제선 비행상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해 더 많은 고객이 여행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제도를 개편했다”라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8일부터 마일리지를 활용한 인천국제공항 비즈니스 라운지 이용 고객 대상 이벤트도 실시한다.

라운지를 이용할 수 있는 고객 범위를 6월 30일까지 확대해, 기존에는 라운지 이용이 제한됐던 실버 회원도 마일리지를 사용해 동반 1인까지 함께 이용할 수 있다. 골드 회원은 기존에는 본인만 마일리지를 사용해 라운지 이용이 가능했으나, 추가 1인까지 함께 마일리지를 사용하여 이용할 수 있다. 마일리지는 1인당 3000마일을 공제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내일 날씨] 전국 곳곳 소나기…“우산 챙기세요”
  • 2
    제니, SNS 사진에 방역수칙 위반 논란…수목원 측 “일 때문에 온 것”
  • 3
    콜드플레이 방한, 인천공항 목격담에 떠들썩…K팝 스타와 협업하나?

기업 최신 뉴스

  • 1
    단독 롯데마트 동남아 진격…20일 베트남 나트랑에 15호점 오픈
  • 2
    이마트24, 말레이시아에 진출…“상반기 개점 목표”
  • 3
    오후 6시 기준 서울 197명 확진…전주 대비 23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